다시 태어남.

이제 곧 10000 히트구나. 내가 일기를 쓰고 있는 지금 9910 히트… 코스튬 플레이 커뮤니티에서 활동한 뒤로는 히트 수가 부쩍 늘은 듯 하다. 물론 요즘은 사진도 안올리고 일기도 별로라 좀 적은 편이지만 그래도 이렇게 짧은(?) 시간 안에 비교적 높은 트래픽을 얻게 된 것은 어떻게 보면 득이며, 어떻게 보면 실이리라.

언젠가 몇백번째 일기를 썼을 때 기념으로 연설을 했던 기억이 난다. 사람이 많아지다 보니, 게을러지다보니 그 때의 감성을 어디로 사라져 버렸는지 지금은 무언가 감정의 표현이 서툴러진 기분이다.

그러면서도 궁극적으로 이 곳이 바뀐 건 하나도 없다고 느끼는 건 아마도 내 자신이 전혀 바뀌지 않았기 때문이리라. 며칠 전에 공부하고 싶다던 나는 어제와 오늘 책을 펼쳐 본 적이 없는 나이며 그것은 1년 전의 나와… 그리고 일기의 매너리즘.

내일도 그리고 내년의 오늘도 이렇게 같다면 난 죽고 싶을거다.


아, 10000히트 선물은 다음과 같습니다.

1. 당신이 코스튬 플레이어라면… 제가 찍은 당신의 사진을 A3 사이즈로 인화해 드리겠습니다. 만약 맘에 드는 사진이 아직 없다면 맘에 들 때까지 기다리셨다가 말씀하시면 됩니다. 2. 당신이 사진에 관심이 있다면… 필름 스캔을 한 통 해드립니다. 이건 노가다니까 한통으로도 충분할 듯 하네요. 3. 당신이 그 외의 내가 아는 친한 사람이라면… 맛있는 밥과 재미있는 영화를 쏘겠습니다. 4. 그외에 당신과 나의 연결 고리가 아무것도 없는 사람이라면… 저도 잘 모르겠으니 상의를 해 보지요. ^^

카운터는 모든 페이지의 오른쪽 위에 있습니다. 두 번째 숫자가 전체 카운터이지요. 쿠키가 사용불가로 되어 있는 브라우저에서는 카운터가 올라가지 않으며, 지난 두 시간 안에 방문 기록이 있다면 카운트가 되지 않습니다. 이 점을 감안하시면 10000이 찍혔다고 해서 자신이 10000번을 먹은 것인지, 다른 사람이 먹고 간 것을 그냥 본 것 뿐인지 알 수 없지요. 그러니까 10000을 봤다면 방명록에 꼭 글을 남겨 주세요. 그 분들 중에 10000 히트가 발생한 시점으로부터 가장 가까운 시점에 방문한 분이 10000히트를 기록하신 분으로 간주됩니다. 차후에 각 후보들의 방문 기록을 공지하겠습니다.

그럼 행운을 빕니다… ^^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